CMM Admin

수혜자간증
2021.08.16 10:55

여호와 이레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세포 하나까지도 손상이 없도록 인도” 

뇌하수체 종양 수술에서 교회와 가족의 기도와 CMM 지원 속에 하나님의 예비하심을 경험"


저희 가정은 모든 순간순간 여호와 이레를 되새기며 살아가고 있습니다. 이런 우리 가족에게 2019년은 참으로 고통스럽고 두려운 해였습니다. 한동안 계속해서 몸이 좋지 않았던 남편은 의사를 만났고 놀랍게도 결과는 뇌하수체 종양으로 판명되었습니다. 저희는 오랜 생각 끝에 한국으로 들어가 수술을 받기로 결정하였습니다. 종양 크기가 커서 비행기를 오랜 시간 타는 것도 위험했는데 하나님께서 한국까지 비행 시간 동안 아무 사고 없이 안전하게 도착할 있도록 보호하셨습니다.


수년 밀워키 의대에 연수및 연구차 방문했던 의사 선생님과 2년간 함께 신앙 생활하며 믿음을 나눴던 인연을 돌아보니 하나님께서 순간을 위해 예비하셨던 시간이었습니다. 그분을 통해 신경외과 의사 선생님을 소개 받았고, 모든 진료와 수술 과정을 하나님께서는 너무나 세밀한 방법으로 준비해 주셨습니다. 4~5개월 기다려야 하는 수술 일정도 의사의 마음을 움직이셔서 곧바로 수술을 받을 있도록 허락하셨고, 16시간에 걸친 수술을 하는 동안 뇌혈관, 세포 하나까지도 손상이 없도록 인도하셨습니다.사랑하는 가족과 믿음의 형제, 자매 그리고 목사님들의 눈물 기도와 격려 속에 한국에서의 수술은 진행되었습니다. 수술 , 무너진 호르몬 균형과 시력을 회복하는 오랜 시간이 걸렸지만, 하나님을 신뢰하기에 인내할 있었습니다.


감당할 없이 매년 치솟는 건강보험을 도저히 지속할 없었을때 교우 분의 강력한 추천으로 혹시나 하는 마음에 CMM기독의료상조회에 회원으로 가입한 것도 하나님께서 예비하신 것임을 알게 되었습니다.  가족을 대하듯 친절하고 진정성있는 응대, 무엇보다도 환자의 입장에서 조금이라도 도움을 주시려는 CMM여러분의 지원은 삶의 고통 속에 좌절하고 넘어질 수밖에 없었던 우리 가족들에게 위로와 도움이었습니다. 이런 하나님의 사랑 실천이 비단 우리 가족뿐만 아니라, 고통받는 많은 믿음의 형제, 자매에게도 전해질 있도록 간절히 기도합니다.


앞으로 삶을 살면서 다시 진료를 받아야 하는 시간이 주어질 있고, 다른 형태의 어려움이 찾아올 있지만,여호와 이레의 하나님을 가슴에 새기며믿음으로 살고자 합니다.


이경재, 김정희 회원 위스콘신 거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코로나19를 겪으며 깨달은 가족 사랑 (뉴저지 Kayi C. Kim 회원) file YounleeLee 2020.05.19 713
93 든든한 버팀목이자 동반자 admin 2021.08.19 53
92 믿음의 기도는 병든 자를 구원하리니 admin 2021.08.19 28
91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을 겪고나서 admin 2021.08.18 40
90 제게는 청천벽력 같은 이야기 admin 2021.08.17 52
» 여호와 이레 admin 2021.08.16 15
88 벌금 피하려 들었는데, 큰 도움을 받았어요 jamesahn 2019.01.25 2345
87 힘들 때 기도와 물질로 도움 받아 정말 감사해 jamesahn 2018.06.19 1168
86 하나님이 예비해 놓으신 듯 (기독의료상조회 캘리포니아 K 회원 인터뷰) jamesahn 2018.06.19 1192
85 GA 의 K 회원님 중보 기도 감사 jamesahn 2018.05.23 555
84 회원 편지 (NY / W 회원) - 맹장염 수술 지원 jamesahn 2018.03.22 1745
83 K회원의 치료 경위서 Admin 2017.05.22 1165
82 (회원의 편지) 발목이 빨리 나아 일터로 돌아갈 수 있게 기도해 주세요! Admin 2017.05.22 694
81 C회원에게서 온 편지 Admin 2017.05.22 784
80 “기적처럼 호전되었습니다.” 2017년 1월호 게재 file Admin 2017.02.10 864
79 기독의료상조회 회원 모두에게 감사드립니다. Admin 2016.12.01 1085
78 제 아들은 Tenafly에 있는 한 고등학교의 풋볼선수입니다. Admin 2016.06.20 1876
77 TN에서 C. 드림 - 2016년 크리스찬저널 3월호 게재 Admin 2016.02.18 717
76 IL의 S회원을 위해 기도해 주십시오. Admin 2016.01.12 659
75 주님의 높고 위대하심을 찬양하며 Admin 2016.01.07 57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Next
/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