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MM Admin

언론 보도

미국에서의 비싼 의료비 부담을 기독교인들끼리 나누자는 취지로 지난 1996년 시작된 기독의료상조회(회장 박도원 목사, 이하 CMM)가 현재 가입 4만여 성도까지 참여하는 의료비나눔단체로 성장한 것으로 알려졌다.

기독의료상조회 임원진은 지난 23일 오전 플러싱의 한 식당에서 뉴욕지역 언론을 대상으로 기자간담회를 갖고 이 같은 사실을 알리며 의료비나눔사역이 성장함에 따라 앞으로 회원 혜택 및 서비스를 보다 확대할 것이라고 밝혔다. 기독의료상조회 임원진은 지난21일 카네기홀에서 열린 2018 세계찬양대합창제의 협찬사로 뉴욕을 방문했다.

22년간 운영돼 온 CMM은 지난 2013년 오바마케어를 계기로 크게 성장, 지금까지 CMM을 거쳐 간 회원수가 6만 명이 넘는다. CMM의 가장 큰 장점은 오바마케어 이후 의무화된 비싼 의료보험료 부담을 줄일 수 있는 대안이라는 것과 철저히 가입한 성도들의 양심을 신뢰하는 기독교적 운영원칙이다. 참여 성도가 더욱 늘어남에 따라 보다 나은 의료비 지원을 위해 지속적으로 서비스를 개선해 가고 있는 단체라는 점도 큰 장점이다.

CMM은 기자간담회를 통해 앞으로 미 전역을 본사 직영체제로 개편해 지부의 회원 서비스 시스템이 더욱 강화된다고 밝혔다. 지부에서는 가입상담뿐 아니라 회비 납부 관련문의, 의료비 지원 절차, 주소 변경 등 회원에게 종합적인 서비스를 신속하게 받을 수 있다. 또한 회원에게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기 위해 현재 기존 회원이 새 회원을 소개할 경우, 회비 크레딧을 주는 ‘멤버 리퍼럴 캠페인’과 회원 사망시 평균 회비의100배를 장례비 보조금으로 지원하는 ‘라이프 플랜’을 시행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회장 박도원 목사는 “서로의 짐을 지라는 성경 말씀에 따라 설립된 CMM의 의료비 나눔 사역은 오바마케어 벌금 부과 여부와 상관없이, 높은 의료비로 힘들어하는 크리스천들에게 꼭 필요한 대안이다. CMM은 22년 동안 의료비 나눔 사역을 운영해 오면서 회원이 많이 증가했고 의료비 지원에 대한 노하우도 쌓여 있다. 작년 한 해 실제 지출된 의료비만도 600만 달러 이상에 달하는 등 탄탄한 재정을 기반으로 보험은 아니지만, 보험보다 더 좋은 혜택을 나눌 수 있도록 계속 연구하고있다”고 말했다. 또 박도원 목사는 “CMM이 오고 오는 세대에까지 이어지는 썩지 않고 쇠하지 않은 하나님의 기업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소망을 밝혔다.

오랫동안 동부지사를 총괄하다 지난 8월 기독의료상조회 홍보부장에 임명된 위화조 부장은 “기독의료상조회를 표방하는 유사업체들이 우후죽순 생겨나고 있지만 22년간 정직하게 의료비 나눔을 실천하며 쌓아온 CMM의 신용과 다양한 혜택은 모방할 수 없다”라며, “특히 질병의 예방과 조기 발견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매년 500달러의 건강검진 비용을 지원하는 골드플러스는 어디서도 볼 수 없는 CMM만의 특별한 프로그램”이라고 덧붙였다.

CMM은 회비 40불부터 175불까지로 일반 의료보험에 비해 저렴하지만 프로그램에 따라 다양한 의료비를 지원 받을 수 있다. CMM은 의사나 병원의 제한이 없으며, 한국 등 세계 각 곳에서 발생한 의료비 지원이 가능하고, 크리스천이면 누구나 신분에 상관없이 가입의 기회가 주어진다. 그리고 치료 중인 회원들을 위해 사역자와 회원들이 함께 중보기도를 하고 있다. CMM에 관한 자세한 문의는 773-777-8889로 하면 된다.

cmm_01.jpg

(뉴욕을 방문한 CMM 임원단이 기자간담회 후 기념촬영을 했다.)


cmm_02.jpg


(CMM 회장 박도원 목사가 기자간담회에서 사역 전반에 대한 브리핑을 하고 있다.)


cmm_03.jpg


(홍보부장 위화조 부장이 가입 성도들에 대한 혜택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출처: 기독일보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37 (CMM 인터뷰) CMM, 1년 내내 언제든 가입 가능해 file 2020.02.07 30
36 (LA 한국일보) - 50명의 직원들이 전과정 한국어로 도와드려요” file 2019.11.15 266
35 (LA 한국일보) - 한인들 건강증진 위해 의료비 나눔 사역 file 2019.11.15 158
34 (New York 한국일보) - CMM 가입해 벌금 피하고 의료혜택도 받으세요 2019.03.07 1096
33 (애틀란타 KTN) 2/19/2018 - 벌금 관계없이 의료비 대책 마련 필요 file 2019.03.05 460
32 (애틀란타 라디오 코리아) 2/19/2019 - 의료 대안 서비스 기독 의료 상조회 file 2019.02.20 502
31 (애틀란타 한국일보) 2/19/2019 - 어느 병원이든 치료받은 비용 지원해 드립니다 file 2019.02.20 334
30 (애틀란타 중앙일보) 2/19/2019 - 오바마케어 가입 의무 폐지 됐어도 기독상조회 장점 여전 file 2019.02.20 457
29 (DKNET 달라스 한인 방송국) 시크릿 2018년 2월1일 –기독의료상조회 file 2019.02.06 174
28 (시카고 교차로) 2018 12월 25일 - 23년간 회원 4만여명…“저렴한 회비로 다양한 혜택" file 2019.02.06 211
27 (LA 한국일보) 2018년 12월 21일 - 전 세계 어디든 치료 받은 비용 돌려드려요 file 2019.02.06 248
26 (LA 한국일보) 2018년 12월 21일 - “50년 목회사역… 의료비 나눔 가장 큰 보람” CMM 기독의료상조회 대표 박도원 목사 file 2019.02.06 279
25 (LA 기독일보) 2018년 11월 15일 - CMM 기독의료상조회, 혜택 서비스 확대해 file 2019.02.06 343
24 (LA 크리스천비전) 2018년 10월 26일 - 선교와 구제및 의료비나눔 사역에 앞장 file 2019.02.06 173
» (뉴욕 기독일보) 2018년 9월 29일 - 기독의료상조회, 가입 성도 4만명으로 성장…혜택 및 서비스 확대 file 2018.10.01 419
22 (뉴욕 미주크리스찬 타임즈) 2018년 9월 27일 - 기독의료상조회 회원 혜택 및 서비스 확대 file 2018.09.27 451
21 (뉴욕 기독뉴스) 2018년 9월 25일 - 기독의료상조회 박도원 목사, 박인덕 사모 인터뷰 file 2018.09.27 349
20 (아멘넷) 2018년 9월 24일 - 박도원 목사 “자녀위한 싼 보험찾다 기독의료상조회 시작” file 2018.09.26 397
19 (뉴욕 한국일보) 2018년 9월 25일 -기독의료상조회 의료비 나눔사역 미 전역확대 file 2018.09.26 241
18 (뉴욕 중앙일보) 2018년 9월 24일 - 기독의료상조회 회장 동부지사 방문 file 2018.09.26 269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