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MM Admin

수혜자간증

저는 캘리포니아에 거주하는, CMM의 골드플러스 회원입니다. 4년 전, 큐티 모임을 같이 하시는 사모님이 CMM을 소개해 주셔서 가입하게 되었습니다. 취지도 좋고 아주 만족스럽다고 하셨습니다. 저는 그때 블루크로스 보험을 들고 있었는데 가족이 한달에 $700 정도 내고 있었지만, 혜택받는 건 거의 없어서 속상해하고 있었기 때문에 관심이 많이 갔습니다.


가입하기 전에 인터넷에서 의료비 나눔 사역에 대해 찾아보고 저도 회원이 되면 다른 사람을 도와줄 수 있고 저도 도움을 받을 수 있으니까 주님 안에서 다 같이 서로 돕는 것이라고 생각하고 좋은 마음으로 회원 가입을 했습니다.


저희는 2014년 1월 1일에 가입했는데 그때 남편이 한국에 있었습니다. 그런데 남편이 1월 말에 급성 충수염에 걸려서 한국에서 급하게 수술을 받았습니다. CMM에 문의했더니 90일 대기기간 중이라도 갑작스러운 질병에 대해서는 1만 불까지 지원이 가능하다고 했습니다. 그때 무척 놀랐고 감사했습니다. 일반 보험 중에는 이런 보험이 없으니까요. 몇 년 간 블루크로스에 가입했어도 응급실 혜택도 못 받고 아무런 도움이 안 되었는데 가입한 지 1달도 안 되었는데 미국도 아니고 한국에서 수술비를 지원해 준다니 정말 놀랐죠. 꼭 하나님이 예비해 놓으신 것 같았습니다.


작년에는 제가 목과 허리에 디스크가 심해서 미국은 의료비가 비싸니까 한국에서 치료를 받았습니다. 가이드라인에 적용되지 않는 시술 비용을 제외하고는 모두 지원받았습니다.


CMM이 유일하게 한 가지 단점이 있다면 자기가 먼저 돈을 내서 처리한 다음에 의료비를 청구해서 받아야 한다는 것입니다. 하지만 조금의 번거로움을 감수하면 일반 의료보험에 비해 적은 회비로 많은 도움을 받을 수 있고 크리스천들이 서로 돕는다는 의미도 좋아서 저는 주위에 열심히 소개하고 권해 드리고 있습니다. 저의 경우를 말씀드리면 다들 놀라워하시면서 프로그램을 알려 달라고 하시는 분들이 많습니다. 기독의료상조회의 의료비 나눔 사역을 많은 성도님들께 알려드렸으면 좋겠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코로나19를 겪으며 깨달은 가족 사랑 (뉴저지 Kayi C. Kim 회원) file YounleeLee 2020.05.19 1551
93 힘들 때 기도와 물질로 도움 받아 정말 감사해 jamesahn 2018.06.19 1605
92 회원의 기도 요청 서신 Admin 2015.08.24 719
91 회원 편지 (NY / W 회원) - 맹장염 수술 지원 jamesahn 2018.03.22 2429
90 할렐루야! file Admin 2014.04.24 2667
» 하나님이 예비해 놓으신 듯 (기독의료상조회 캘리포니아 K 회원 인터뷰) jamesahn 2018.06.19 2108
88 크리스천이라면 믿음으로 참여해야 Worldetech 2014.01.27 2842
87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을 겪고나서 admin 2021.08.18 477
86 주님의 풍성한 사랑안에서 file Admin 2014.04.24 2661
85 주님의 높고 위대하심을 찬양하며 Admin 2016.01.07 870
84 제게는 청천벽력 같은 이야기 admin 2021.08.17 682
83 제 아들은 Tenafly에 있는 한 고등학교의 풋볼선수입니다. Admin 2016.06.20 2389
82 인터뷰: 의료비 너무 만족하게 처리돼 그 고마움을 어떻게 표현할 길이 없어.. Worldetech 2014.01.27 2812
81 인터뷰: 유방암 3기라는 진단을 받고 의료비 전액을 지원받아.. Worldetech 2014.01.27 2902
80 여호와 이레 admin 2021.08.16 344
79 아랫배가 아파서 방광염인거 같았습니다. file Admin 2015.08.06 2088
78 스포츠인으로 인생을 운동과 함께 할 수 있도록 기도 부탁드립니다. Admin 2015.02.19 1011
77 선한 사업을 위해 수고하시는... Admin 2015.08.27 827
76 벌금 피하려 들었는데, 큰 도움을 받았어요 jamesahn 2019.01.25 3307
75 박목사님 내외분께 file Admin 2014.04.24 310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Next
/ 5